뉴욕제자교회 - 할렐루야! 여러분을 예수님의 이름으로 환영합니다.
커뮤니티

행복한 사람들의 모임

갤러리

게시판

중보의 기도

포토뉴스

교회소식

주일예배

주일 1부 예배

오전  8:30

주일 2부 예배

오후 2:00

주중예배

목요성경공부

오후  8:30

매일새벽기도회

오전  5:50



 구원의 투구를 쓰고 정진하라

2017-10-16 10:33:50, Hit : 1057

 

 SalV_Helmet.jpg (221.5 KB) 



Photo#1:SalV_Helmet.jpg

에베소서 6장 17절에 보면 성도들이 영적전투를 할 때 중요한 보호장비 중의 하나가 바로
구원의 투구임을 말씀해 주고 있습니다. 군인이 전투에 임할 때 가장 중요한 보호장비는
바로 헬멧인 것입니다. 만약 전투 중에 머리에 총을 맞는다면 그것은 치명상이 될
것입니다.  그러므로 우리 성도님들은 어떤 경우에도, 예수 그리스도의 보혈로 죄사함
받고 구원을 얻었다는 사실만은 흔들리지 말아야 합니다.  최근 미국장로교회 중에서 두
번째 큰 교회인 시카고의 제 4장로교회의 담임 목사가 신문과의 인터뷰에서 “기독교가
천국으로 가는 유일한 길은 아니다.”라고 발언을 해 논란이 되고 있습니다. 이 말은
예수 만이 길이요 진리요 생명이 아니라는 말과 같은 것입니다. 또한 이 말은 예수를
믿는 것 말고도 구원에 이르는 길은 얼마든지 있다는 말과 같은 것입니다. 그런데 우리
주님은 제자들에게 다음과 같이 분명히 말씀하셨습니다. 내가 곧 길이요 진리요 생명이니
나로 말미암지 않고는 아버지께로 올 자가 없느니라.(요 14:6)  로마가 크리스챤들을
잔혹하게 핍박할 때에도 성도들이 끝까지 배교하지 않았던 것은 바로 그들 안에 있는
영생의 소망 때문이었던 것입니다. 그렇습니다. 우리가 세상 모든 유혹을 이기고 오직
주님만 바라보며 달려갈 수 있는 것은 우리가 가는 이 길 끝에는 영광의 주님이 우리를
기다리고 계시기 때문입니다.  종은 32살에 물과 성령으로 거듭난 이후 한 번도 구원의
확신만은 흔들려 본 적이 없습니다. 그것은 내가 의지가 강한 남자이기 때문이 아니고 내
안에 계신 성령님이 나의 영과 더불어 내가 하나님의 자녀인 것을 증거해 주시기
때문입니다.(롬 8:16)  내가 지금 노심초사하는 것은 결코 구원 때문이 아니고 바로 상급
때문입니다. 어찌하든지 그리스도의 상급대 앞에 서는 날 좋은 상을 받아야 하는데 과연
이렇게 신앙 생활을 하여 좋은 상을 받을까 하는 걱정 때문입니다.  우리가 정말 관심을
갖고 힘써야 할 것은 바로 천국의 상급이 아닐까요?  사도 바울은 자신이 열심히
신앙생활을 하는 이유에 대하여 이렇게 피력하고 있습니다. 경기장에서 달리기하는
사람들이 모두 달리지만, 상을 받는 사람은 하나뿐이라는 것을 여러분은 알지 못합니까?
이와 같이 여러분도 상을 받을 수 있도록 달리십시오.(고전 9:24)  그렇습니다. 우리
모두 구원의 투구를 쓰고 천국의 상급을 위해 더욱 열심히 정진하게 되기를 주님의
이름으로 축원합니다.


  제자
회원님의 소개글이 없습니다.



479
  주가 주신 복을 세워 볼까요? 
 제자
25 2018/11/09
478
  여선교회 가을 소풍 보고서 
 제자
56 2018/11/01
477
  주님의 사랑 안에 거하라 
 제자
79 2018/10/24
476
  그리스도인의 사회적 책임 
 제자
108 2018/10/16
475
  One Family Day에 오신 여러분께 
 제자
115 2018/10/13
474
  One Family Day D-7 
 제자
136 2018/10/04
473
  멕시코 총회에 다녀와서 
 제자
175 2018/09/26
472
  생명과 복을 선택하라 
 제자
159 2018/09/21
471
  가을에는 새로운 도전을... 
 제자
188 2018/09/11
470
  행복의 동산 2018 
 제자
205 2018/09/06
469
  “심은 대로 거두리라!”(갈 6:7) 
 제자
230 2018/08/27
468
  “그러므로 항상 깨어 있어라!” 
 제자
230 2018/08/24
467
  전도하러 오신 예수님 
 제자
241 2018/08/17
466
  피지가 피난처 피지(避地)인가? 
 제자
295 2018/08/08
465
  기도하시는 예수님 
 제자
322 2018/07/29
464
  자연 속에서 만나는 하나님 
 제자
313 2018/07/21
463
  예수님의 Compassion(긍휼) 
 제자
320 2018/07/21
462
  One Family Day(한가족의 날) 
 제자
354 2018/07/12
461
  회갑에 선교사가 된 김명옥 선교사님 
 제자
365 2018/07/04
460
  신앙생활에서 가장 중요한 것 
 제자
363 2018/06/29

1 [2][3][4][5][6][7][8][9][10]..[24]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doople

Disciples Church of New York, Copyrihght © 2001 - 2018 All right reserved.
뉴욕제자교회 149-03 Hawthorn Ave Flushing NY 11355
TEL: 718-939-7044
e-Mail: dcnypeterchung@yahoo.com  |  Powred by NYDL.net